티스토리 뷰



페인트닷넷(Paint.Net)을 접하고 프로그램이 가볍고 빠름에도 불구하고 좋은 성능을 발휘하는 것에 놀라지만 그럼에도 펜툴이(Pen tool)이 없음은 많은 사용자가 아쉬워하는 부분입니다. 단순한 이미지 편집에는 별로 사용할 일이 없지만 사진을 오려내어 편집하는 일이 많은 사용자의 경우에는 펜툴은 미용사에게 가위와 같은 존재인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그렇지만 페인트닷넷의 기능으로도 충분히 펜툴과 버금할 정도의 이미지 오리기가 가능합니다. 이번 포스팅은 페인트닷넷으로 이미지 오리기를 다루어 보겠습니다. 원리는 간단합니다. 오려내기할 이미지를 아래 레이어에 두고 그 위 레이어에 "선/곡선" 도구를 이용하여 잘라낼 경계선을 포토샵의 펜툴처럼 그려갑니다. 주의할 점은 각 부분을 그려갈 때에 부분과 부분 사이가 반드시 붙도록 떨어지지 않도록 그려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잘라낼 경계선을 모두 그리면 마술봉으로 경계선 내부의 영역을 선택하고 선택 영역을 기반으로 대상 레이어에서 복사 또는 잘내내기 하는 과정으로 작업을 진행하면 됩니다.


작업의 시작은 잘라낼 배경 이미지를 준비하고 잘라낼 경계선을 그릴 레이어를 추가합니다. 위의 그림에서는 "레이어 2"라는 이름으로 생성되었습니다. 새롭게 생성한 레이어를 선택한 상태에서 "선/곡선" 도구를 선택하여 경계선을 긋기 시작합니다.


정밀한 오려내기를 위해서는 Ctrl키와 +키확대Ctrl키와 -키축소를 적절하게 반복하면서 부분을 정밀하게 보는 시각과 전체를 보는 시각을 균형있게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선/곡선을 그릴 때는 끌어다 놓기(Drag & Drop)으로 시작-끝 지점 간의 직선을 그린 다음 선에 표시되는 4개의 박스를 마우스로 잡아 위치나 굴곡을 조절하면 됩니다. 이 박스를 통해서 포토샵의 베지에 곡선 그리기를 대신할 수 있습니다. 새로 그리는 선이 직전에 그린 선과 붙어 있는지 꼭 확인해야 합니다.


각 선들 사이에 틈이 없다면 위의 그림과 같이 마술봉으로 영역을 선택하면 경계선 내부로 범위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위의 그림과 같이 영역이 성공적으로 선택되면 이미지 레이어에 대한 다양한 작업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위의 그림은 잘라낼 경계선을 그림 다음에 배경이미지 레이어를 보이지 않도록 레이어 창에서 체크 표시를 해제하여 전체적인 작업 상황을 확인한 것입니다.



위의 그림은 위의 예제로 잘라낸 이미지를 다른 파일로 저장한 것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